top of page

약 관

 UNICEF 보고에 따르면 , 오늘날 세계의 5,900 만명의 아이들이 학교에 다니지 못하고 있으며 , 그 절반 이상이 아프리카 사하라 사막 남부 지역에서 살고 있습니다 . 학교가 근처 에 없거나 , 선생님이 안 계시는 등 여러 가지 이유로 교육의 기회를 빼앗기고 있습니다 . 또 한 , 가정환경이 어렵기 때문에 보호자가 자녀의 공부보다 일을 우선시 하는 행위 , 예를들 면 집안 일이나 쓰레기 줍기 등을 시키며 학교에 보내주지 않는 일이 발생하고 있습니다 . 그 밖에도 전쟁과 분쟁 , 자연 재해로 인해 교육의 기회가 박탈되고 있습니다 .
 교육의 믜미와 효과는 헤아릴 수 없습니다 . 특히 , 여성에 대한 교육은 5 세 미만 유아의 사망률과 출생률의 상승 등에도 효과를 가져올 것이며 , 또한 정규 교육을 받은 어머니로부 터 태어난 아이들은 학교에 다닐 가능성이 높다는 것입니다 . 물론 , 교육을 받게되면 성인이 되고 나서도 소득 증가를 기대할 수 있습니다 . 이와 같이 , 교육을 받은 젊은이가 증가하면 빈곤율도 감소한다고 생각합니다 . 교육이라는 모든 아이들에게 주어진 권리를 제대로 보장 하는 것이 우리들 , 세계 성인의 책임과 역할입니다 . 모든 아이들이 유치원이나 보육원 , 초 등학교 , 중학교 등에서 살아가는데 필요한 지식과 능력을 배웠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. 세상 의 모든 어린이는 인종 , 성별 , 장애의 유무에 관계없이 몸과 마음이 건강하고 , 선천적으로 가지고있는 가능성을 충분히 꽃 피울수 있도록 응원하고 싶습니다 .
 교육 중에서도 유아기의 「체육」 은 어린 아이의 심신 전체의 기능을 제대로 작용하도 록 다양한 운동과 놀이를 하기 때문에 , 심신의 전반적인 발달에 필요한 경험이 연계하면서 축척됩니다 . 즉 , 「유아 체육」 에서 신체 활동을 충분히 할 수 있도록 교육하는 것은 , 다 양한 운동을 몸에 익히는 것 뿐만 아니라 , 심폐 기능과 뼈 형성에도 기여하고 , 안전 능력과 체력을 향상시키는 등 평생 동안 건강을 유지하고 무슨 일에도 적극적으로 임하는 의지와 정신력의 향상 , 친구를 배려하는 마음 , 사회성과 정서 안정 , 창조력 육성을 도모 등 풍부한 삶을 위한 기반 조성에 필요한 요소가 향상 됩니다 .
 이와 같이 , 중대한 역할과 책임을 가지는 「유아 체육」 을 세계 속에서 길러 이론과 실 천을 융합한 형태로 아이들에게 제공할 수 있는 학술 단체로서 본 학회는 설립 • 운영되고 있습니다 .
 본 취지에 동의하는 분 , 함께 연구와 실천을 유아 체육 교육에 힘을 쏟고 싶으신 분들에 게 본 학회의 안내를 드립니다 .

1. 매년 , 유아 체육 국제 회의를 개최하고 , 유아 체육의 국제적인 동향을 배우는 것과 동 시에 최신 유아 체육 이론 및 실천 연구 정보 교환 한다 . 아울러 , 유아 체육 연구원과 실천 지도자의 교류 • 친목의 장을 제공한다 . 이를 위해 각국 , 각 지역의 연구자와 지도자들이 서로 협력해 나아간다 .
2. 학술지 「국제 유아 체육학 연구」, 뉴스 레터를 발행한다 .
3. 국제 유아 체육 학회의 운영 및 목표 달성을 위하여 , 「유아 체육」 연구에 관심이 있 는 세계 여러 나라 , 지역 , 단체 , 개인은 본 학회에 자유롭게 참여할 수 있다 .
4. 사무국은 일시적으로 일본의 와세다 대학 ( 마에하시 연구실 ) 에 둔다 .
5. 【연회비 청구액】 정회원 ¥10,000,특별 법인 회원:¥100,000。
    (<내역> 국가(지역) 운영비 5,000엔, 국제 운영비: 학회지·뉴스레터 제작비를 포함한 5,000엔)
   【계좌】미츠이 스미토모 은행 가운데 손가락 지점 보통 7182998 마에바시 아키라
6. 본 취지에 동의하고 , 국제 유아 체육 학회의 일원으로서 , 또한 유아를 위해 순수한 마 음으로 세계의「유아 체육의 보급」,「아이들의 체육 교육」에 참가하실 분들의 연락 을 기다리고 있습니다 . 회원으로 가입 하시고 싶은 분은 성명 , 직책 , 직위 ( 학위 ), 연락처 ( 주소 ), 직장 전화 , 휴대 전화 , E-mail, 나라명을 기입해 주시면 감사하겠습 니다 .
다시 한번 , 잘 부탁드립니다 .

img_top01.png

함께 활동합시다

bottom of page